20130203-230209.jpg

어느 아이의 명찰. 초등학교 이름이 “가고파” 정말 가서 보고 싶은 학교다.

Advertisements